메뉴 건너뛰기

도서목록

쓰가루

시리즈 다자이 오사무 전집 6
출판일 2021-06-21
저역편자 다자이 오사무 지음ㅣ최혜수 옮김
출판사 도서출판 b
가격 22,000
도서규격 양장본 | 463쪽
ISBN 979-11-87036-43-2
구매처

k602732346_1.jpg

 

■  이 책의 소개

 
“태어나서 죄송하다”던 다자이 오사무의 모든 것!
 
도서출판 b에서 한국어판으로는 처음으로 [다자이 오사무 전집](전 10권)을 출간한다. 지난 1~5권에 이어 제6권 <쓰가루>와 제7권 <판도라의 상자>가 함께 출간되었다.
***
 
제6권에는 장편 「쓰가루」와 「석별」을 포함한 1943년 10월부터 1945년 9월에 걸쳐 발표된 작품 및 1940년 6월에 발표된 「맹인독소」 등 총 여덟 편이 실렸다. 태평양 전쟁이 막바지로 치달아가던 시기, 다자이 오사무의 작품 속에도 전쟁의 그림자는 한층 더 짙어진다. 특히 「작가 수첩」, 「산화」, 「동경 소식」 등의 단편에는 전쟁 속의 삶을 어떻게든 낙관적으로 바라보고자 하는 일본인 다자이의 면모가 뚜렷이 나타나 있으며, 중국의 고전 「요재지이」를 패러디한 작품인 「지쿠세이」에는 전쟁 속에서도 이전과 다름없이 삶에 대한 고뇌를 안고 살던 문학자 다자이의 유쾌하고도 냉철한 시선이 담겨 있다.
 
표제작 「쓰가루」는 전쟁의 광풍 속에서 자신의 존재 기반을 확인하려는 목적으로 고향인 쓰가루 지방을 여행한 이야기를 담은 소설로 중기 다자이의 대표작으로 꼽히는 작품이다. 쓰가루 지방의 역사와 풍물 등을 다루면서도 다자이의 어린 시절 이야기, 유모를 포함한 지인들의 이야기 등이 객관적 필치로 담담하게 쓰여 있어 소설이라기보다는 에세이의 느낌이 강하다. 하지만 이 작품은 어디까지나 소설이다. 한국에는 이미 소개된 바가 있는 작품이지만, 이 작품이 온전한 에세이가 아닌 ‘소설’로 쓰일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물은 역자 해설을 참고한다면 더욱 새로운 감동을 맛볼 수 있을 것이다.
「석별」은 중국의 문호 루쉰이 센다이 의학 전문학교에 유학했던 시절의 이야기를 소재로 일본인 화자와 루쉰, 후지노 선생님의 순수한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국책의 일환으로 쓰인 작품인지라 자신의 나라 ‘일본’에 대한 자부심이 강렬하게 그려져 있는 한편, 의학 대신 문학의 길을 택하게 된 루쉰의 사상적 전회를 통해 다자이가 지니고 있던 문학자로서의 포부가 우회적으로 드러나 있다.
 
또한 국내에 처음 소개되는 「맹인독소」는 에도시대에 살았던 한 맹인 거문고 연주자의 일기를 가공하여 쓴 다자이의 이색작이다. 한 글자 한 글자 활판으로 찍어냈다는 맹인의 일기에 담긴 고독과 예술에 대한 열정을 보고 특별한 공감을 느꼈을 중기 다자이의 모습이 엿보인다.
 
■  지은이 소개
 
• 다자이오사무太宰治
1909년 일본 아오모리 현 북쓰가루에서 태어났다. 본명은 쓰시마 슈지津島修治. 1936년 창작집 <만년>으로 문단에 등장하여 많은 주옥같은 작품을 남겼다. 특히 <사양>은 전후 사상적 공허함에 빠진 젊은이들 사이에서 ‘사양족’이라는 유행어를 낳을 만큼 화제를 모았다. 1948년 다자이 문학의 결정체라 할 수 있는 <인간 실격>을 완성하고, 그해 서른아홉의 나이에 연인과 함께 강에 뛰어들어 생을 마감했다. 일본에서는 지금도 그의 작품들이 베스트셀러에 오르거나 영화화되는 등 시간을 뛰어넘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최혜수
고려대 통계학과를 졸업하고, 일본 문부성 초청 국비장학생으로 선발되어 일본 와세다 대학교 대학원 문학연구과 석사과정을 졸업했다. 현재 동 대학원 박사과정에 재학 중이며, 시대소설과 내셔널리즘, 종교의 관계망을 중심으로 공부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다자이 오사무 전집 2권 <사랑과 미에 대하여>, 제5권 <정의와 미소>, 다카하시 도시오의 <호러국가 일본>(공역) 등이 있다.
 
■  차례
 
작가 수첩 7
길일 19
산화 45
눈 내리던 밤 65
동경 소식 75
쓰가루 81
지쿠세이 257
석별 277
맹인독소 411
 
| 작품해설 | 고독을 말하는 방법—다자이 오사무 「쓰가루」론 433
옮긴이 후기 445
다자이 오사무 연표 449
[다자이 오사무 전집] 한국어판 목록 453
[다자이 오사무 전집]을 펴내며 455
 
■  책 속에서
 
어른이란 쓸쓸한 존재다. 서로 사랑하는 사이더라도 남남처럼 조심스럽게 거리를 둬야 한다. 왜 그렇게 신경을 써야 하는 것일까? 그 이유는 그리 특별한 게 아니다. 보기 좋게 배신당하고 창피를 당한 일이 너무 많기 때문이다. 사람은 믿을 것이 못 된다는 깨달음은, 청년에서 어른이 되는 첫걸음이다. 어른이란 배신당한 청년의 모습이다. -(소설 「쓰가루」중에서)
 
문장의 본질은 개인 및 나라의 존립과는 관련이 없는 것이며 실리도 없고, 연구할 가치도 없는 것이다. 때문에 그 효력은 지식을 늘린다는 면에서는 역사서에 미치지 못하고, 사람에게 교훈을 준다는 면에서는 격언에 미치지 못하며, 부를 늘린다는 면에서는 공업과 상업에 미치지 못하고, 공명을 얻는다는 면에서는 졸업장에 미치지 못한다. 하지만 사람은 세상에 문장이 있음으로 해서 온전해질 수 있다. 엄동설한이 계속되어 봄기운이 느껴지지 않고, 몸은 살아 있어도 정신이 죽은 것 같다면 살아 있다 해도 사람이 마땅히 살아가야 할 길을 잃은 것과 마찬가지다. 문장이 필요 없기 때문에 필요하다는 말은 이러한 뜻이다. -(소설 「석별」 중에서)
 
■  옮긴이의 말
 
어떻게 보면 그가 깨달았다는 ‘어설픈 쓰가루의 모습’은 자신의 존재 기반을 그 어디에서도 발견하지 못한 ‘어설픈 자신의 모습’이기도 했다. 위 문장에서 다자이는 통상적으로 긍정적인 뉘앙스로 쓰는 ‘문화’라는 말을 부정적인 뉘앙스로 반전시키고, 그에 반해 어설프고 졸렬하며 서투르기도 한 쓰가루의 모습에 긍정적인 뉘앙스를 담아 말하고 있다. 더불어, 어설프고 졸렬하며 서투른 자신의 모습 또한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이러한 역설은 「쓰가루」뿐만 아니라 다른 다자이의 작품을 이해하는 데 있어서도 중요한 열쇠라 볼 수 있다. ‘배신당한 청년’이자 ‘고향을 빼앗긴’ 소설가의 고독은 위와 같은 가치 기준에서 긍정적인 것이 된다. 그러한 ‘부정에의 긍정’이 있었기에 다자이는 독자를 향해, ‘살아 있다면 다음에 또 만나자. 씩씩하게 살아가자. 절망하지 마. 그럼, 이만 실례.’라는 씩씩한 인사말을 건넬 수 있었던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러한 ‘부정에의 긍정’은 오로지 소설의 세계에서만 가능한 일이었으니, 그 희망찬 인사의 근저에는 그의 고독감과 절망이 흐르고 있었을 것이라 짐작된다. -(작품해설 중에서)
 
■  추천사
 
좋아하는 작가는 여러 명 있지만 그중에 하나만 꼽으라고 한다면, 저는 주저 없이 다자이 오사무를 들 것입니다. 열네 살 때 <만년>을 접한 이래 중고등학교 시절 전집을 즐겨 읽었고 그 후로도 몇 번이나 반복해서 읽고 있지만, 그때마다 새로운 무언가가 가슴에 와 닿습니다. 제게 다자이의 소설은 크리스트교 신자들의 성서와도 같아서, 책을 펼칠 때마다 작고 아름다운 기적이 일어나곤 합니다. -유미리(작가)
 
다자이 오사무의 작품은 읽는 나이나 그때그때의 기분에 따라 다르게 읽히는 재미가 있습니다. 자신의 변화에 따라 다자이의 문학도 달리 보입니다. 그것은 역시, 그의 작품들이 헤아릴 수 없는 깊이를 지니고 있기 때문이겠지요. 다자이는 홍역 같은 작가라고 하는 사람도 있는데, 결코 그렇게 한번 읽고 말 작가가 아니라, 평생 꾸준히 읽을 만한 가치가 있는 작가라고 생각합니다. -슈카와 미나토(작가)

  1. 트랜스크리틱

    칸트와 맑스

    가라타니 고진 컬렉션 9

    가라타니 고진 지음ㅣ이신철 옮김

    2013-10-10

    양장본ㅣ478쪽ㅣ150x218mm

    26,000

    09

    Read More
  2. 나눌 수 없는 잔여

    셸링과 관련된 문제들에 대한 에세이

    슬로베니아학파총서 9

    슬라보예 지젝 지음ㅣ이재환 옮김

    2010-10-28

    양장본ㅣ397쪽ㅣ150x218mm

    24,000

    09

    Read More
  3. 헤겔 『논리의 학』 입문

    헤겔총서 9

    한스 라데마커 지음ㅣ이신철 옮김

    2019-11-18

    반양장본 | 295쪽 | 153 X 224mm

    22,000

    09

    Read More
  4. 사양

    다자이 오사무 전집 8

    斜陽(1947)

    다자이 오사무 지음ㅣ김재원 옮김

    2014-12-24

    152 X 224mm | 524쪽

    14,000

    08

    Read More
  5. 사양

    다자이 오사무 전집 8

    다자이 오사무 지음ㅣ최혜수 옮김

    2018-04-15

    144 X 210 | 양장본 | 525쪽

    22,000

    08

    Read More
  6. 문자와 국가

    가라타니 고진 컬렉션 8

    가라타니 고진

    2011-03-30

    양장본ㅣ239쪽ㅣ150x218mm

    20,000

    08

    Read More
  7. 부정적인 것과 함께 머물기

    칸트, 헤겔 그리고 이데올로기 비판

    슬로베니아학파총서 8

    슬라보예 지젝 지음ㅣ이성민 옮김

    2007-02-25

    양장본ㅣ463쪽ㅣ150x218mm

    25,000

    08

    Read More
  8. 헤겔의 이성.국가.역사

    헤겔총서 8

    곤자 다케시 지음ㅣ이신철 옮김

    2019-01-25

    반양장본ㅣ152X 224mmㅣ432쪽

    24,000

    08

    Read More
  9. 판도라의 상자

    다자이 오사무 전집 7

    다자이 오사무 지음ㅣ정수윤 옮김

    2013-08-12

    반양장본ㅣ525쪽ㅣ145x210mm

    14,000

    07

    Read More
  10. 신체 없는 기관

    들뢰즈와 결과들

    슬로베니아학파총서 7

    슬라보예 지젝 지음ㅣ김지훈+박제철+이성민 옮김

    2006-06-25

    양장본ㅣ410쪽ㅣ150x218mm

    20,000

    07

    Read More
  11. 헤겔의 신화와 전설

    헤겔총서 7

    The Hegel Myths and Legends(1996)

    존 스튜어트 엮음ㅣ신재성 옮김

    2018-10-23

    반양장본 | 540쪽 | 152 X 224mm

    26,000

    07

    Read More
  12. 들뢰즈와 재현의 발생

    마음학총서 7

    Deleuze and the Genesis of Representation(2008)

    조 휴즈 지음 | 박인성 옮김

    2021-07-30

    양장본 | 319쪽 | 152x224mm

    24,000

    07

    Read More
  13. 쓰가루

    다자이 오사무 전집 6

    다자이 오사무 지음ㅣ최혜수 옮김

    2013-08-12

    반양장본ㅣ455쪽ㅣ145x210mm

    14,000

    06

    Read More
  14. 쓰가루

    다자이 오사무 전집 6

    다자이 오사무 지음ㅣ최혜수 옮김

    2021-06-21

    양장본 | 463쪽

    22,000

    06

    Read More
  15. 황금가면

    아케치 고고로 사건수첩 6

    에도가와 란포 지음ㅣ이종은 옮김

    2021-02-05

    288쪽 | 130 X 190mm

    12,000

    06

    Read More
  16. 현대철학사전

    편집부 편ㅣ이신철+오석철 옮김

    세트 - 전5권

    2016-10-12

    양장본 | 3523쪽

    400,000

    06

    Read More
  17. 정치를 말하다

    가라타니 고진 컬렉션 6

    가라타니 고진 지음ㅣ고아라시 구하치로비 들음 | 조영일 옮김

    2010-03-15

    양장본ㅣ189쪽ㅣ150x218mm

    15,000

    06

    Read More
  18. 정오의 그림자

    칸트와 라캉

    슬로베니아학파총서 6

    알렌카 주판치치 지음ㅣ조창호 옮김

    2005-11-10

    양장본ㅣ270쪽ㅣ150x218mm

    15,000

    06

    Read More
  19. 헤겔 이후

    독일 철학 1840-1900

    헤겔총서 6

    프레더릭 바이저 지음ㅣ이신철 옮김

    2016-03-10

    152 X 224mm | 367쪽 | 반양장

    22,000

    06

    Read More
  20. 현상학과 해석학

    마음학총서 6

    닛타 요시히로 지음ㅣ박인성 옮김

    2018-07-20

    양장본 | 333쪽 | 152 X 224mm

    24,000

    0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
위로